본문 바로가기

2012

2012 여름 휴가 [엑시무스] 엑시무스로 찍은 2번째 롤... 여전히 어렵다. * 장소는 쁘띠프랑스 혹은 허브나라.▲ 여기까지가 그나마 뭘찍으려고 했는지라도 기억 나는 사진들. ▲ 얘네는 왜이래. 이거 뭐야 ㅠ ▲ 이건 대체 왜 찍힌 것들일까....▲ 그외에 사람 사진들, 역시. 내가 카메라를 들고 다니니 내 사진은 없다. ㅠㅠ 찍사의 슬픔. 더보기
2012 쌈지 싸운드 페스티벌 [10.05] 드디어 도착! 악! 사람이 없다!!! 조으다 ! ㅋ3호선버터플라이님,네멋대로해라의 미완성밴드로 기억남는 3호선님들의 노래.사실 솔직히. 전 예전의 인디스타일과는 안맞는거 같긴 합니다만.네멋대로 덕에 애정합니다. ㅎ그리고 탈옷 입고 나와서 춤추고 있는... 무키무키만만수 ㅋㅋ아 무키무키의 음악도 내가 이해하기엔 너무너무 어렵지만,요런 특이한 캐릭터 너무 좋아요. ㅎㅎㅎㅎ그리고 내가 토요일 근무까지 바꾸면서 일찍 오게 만든,내사랑 가을방학 ♥이날 바비님 너무 귀여웠어요 ㅋㅋㅋ기타들고 계속 무대를 어슬렁 어슬렁, ㅋㅋㅋㅋㅋㅋㅋ계피님이 뭐하는거냐고 물어보니까 그냥 한번 꼭 해보고 싶었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정말 넘 조으다. ......그리고 뮤지션 사진은 이제 끝.제 핸드폰은 3년이나 된 아이폰3GS 이니까요.오래.. 더보기
안녕 27살- 올해는 왠지 2012 보다 27이란 숫자가 더 의미있어 보여. 왠지 진짜 이젠 빼도박도 못하는 어른이 되어버린듯해. 올해를 잘 부탁할께.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더보기